국물없이 새콤달콤하게 먹는 '비빔칼국수 만드는법'

SINCE 2013

몇일전에 칼국수면을 넣어 꽃게 짬뽕을 해먹고 남았는데 유통기한이 다가오고 있어서요.

그냥 멸치육수에 끓여먹을까 했는데 가스불앞에서 오래 서있기가 싫더라구요.

ㅋㅋㅋ 제가 손이 느려서 뭘해도 시간이 오래 걸리거든요~

간단하게 해먹으려고 검색해보니 고추장양념에 각종 야채를 넣어 새콤달콤하게 비벼먹는 방법이있네요.

그래서 바로 시작!! 

 

 

 

국물없이 새콤달콤하게 먹는 '비빔칼국수 만드는법'

 

 

1.재료준비(2인분)

▣ 주재료 : 칼국수면 250g, 양배추 큰잎2장, 오이 1/2개, 당근 1/3개, 양파 1/4개, 김가루2밥숟가락, 고추1개

 

양념장재료(밥숟가락) : 고추장1.5, 간장1, 참기름2, 매실액2, 식초 1/2, 사과 1/2개 간것,  깨소금 1/3

* 면이 다른면보다 두껍기 때문에 식감이 뻑뻑할 수 있어서 사과 1/2개를 갈아 양념에 넣었어요. 꼭 사과가 아니라도 수분이 많은 과일이나 과일쥬스를 1/2종이컵정도 넣어주세요.

 

2,재료손질

▣ 칼국수면 : 끓는물에 삶아서 찬물에 헹구워 준 후 물기 빼놓기.

*찬물에 헹구면 면발이  단단(쫄깃)해지는데요. 만약 덜 익으면 더욱 단단한 식감이 되니 푹 익힌후 찬물에 헹궈주세요.

 

▣ 양배추,오이,당근,양파 : 얇게 채썰어놓기.

 

▣ 고추 : 얇게 썰어놓기.

 

▣ 양념장 만들기 : 그릇에 갈아놓은 사과고추장,  간장,  참기름, 매실액, 식초를 넣고 골고루 섞어두기.

 

 

 

요리하기직전의 재료 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시고 재료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 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 요리만들기

▣ 첫째 - 넓은 접시나 큰 볼에  면, 준비한 채소, 김가루, 양념장을 올려서 골고루 섞어 드시면됩니다.

 

 

 

비빔국수라서 면 삶은 것말고는 따로 지지고 볶고 팔 필요없네요.

그냥 썰어 놓은 채소 넣고 만들어 놓은 양념장 올리면 끝입니다.

 

 

비닐장갑끼고 손으로 쓱쓱 비벼 다시 접시에 담아 봤습니다.

 

 

전체적으로 새콤달콤한 양념맛인데 단순히 설탕으로 단맛을 내는 것보다는 

과와 매실로 단맛을 냈기때문에 과일이 가진 새콤함과 향기때문에 요리가 상큼해졌어요.

얇은 국수면보다  칼국수면이 입안 가득 꼭 차게 쫄깃한 식감이 나네요.

개인적으로 얇은 면보다는 우동처럼 두꺼운 면을 좋아해서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더운 한여름에도 안해먹던 비빔국수인데

쌀쌀한 가을 날씨에 먹으니 왠지 어울리지 않아서 ... 식사같지 않고 간식먹는 느낌이예요.

또 밥을 해야하나~ 라는 불안감이 훅!

어쨌거나 맛있게 배불리 먹었으니 다행이죠 ^^;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한그릇요리/면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8개 있습니다.

      • 우와~ 정말 맛나보여요. 이 밤에 배고프네요. 참아야 하느니...
        칼국수면이라 더 쫀득하니 맛있겠어요.
        쌀로 만든 칼국수면은 없을까요? 보질 못했네요.

      • 라라님 밀가루음식이 안맞나봐요. 저도 그래요. 저렿게 푸짐하게 했어도 먹고싶은만큼 많이 못먹고 젓가락 내려놨어요. 그러게 쌀로 면이랑 빵이랑 과자좀 싸게 다양하게 만들어놨음 좋겠어요.

      • 칼국수면으로 비빔면을 하는 식당은 보긴 했는데 이렇게 하니까 정말 구미당기네요.
        외국생활이라 먹고말거야님 블로그에 소개해 주시는 건 대부분 여기에서 구하려면 좀 가야하고, 그래서 스스로 고문이 좀 되지만 눈으로 즐기는 것도 행복해요. 아~ 지금 머리로 맛을 그리고 있습니다. ^^

      • 안타깝네요. 요리 잘하실것같은데 재료가 구하기힘들어서~ 그런데 요즘 집에서 해먹는 한식이 너무 지겨워요. 분위기 좋은 식당서 그냥 남이 차려주는 음식 먹고 싶네요. 이러다 블로그에 올릴 소스없어서 문닫는거 아닌지모르겠어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