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박한 참치캔 요리 '참치 간장비빔밥'

SINCE 2013

속이 안좋아서 호박죽이랑 고구마만 먹다가 드디어 저도 밥을 먹을 수 있게 되었답니다.

그러나...

그동안 요리를 하지 않아 집에 마땅한 식재료가 없었는데

더이상 고구마는 먹기 싫더라고요.

이럴때 먹으라고 추석때 참치랑 스팸 선물들을 하나봅니다.

저도 그때 받은 참치캔을 따서 간단한 한그릇요리를 해봤습니다.

입맛 없을때 가끔 해먹는 간장 비빔밥에

감칠맛을 더해 줄 참치와 그 느끼함을 산뜻하게 잡아줄 쪽파,

풍미를 더해줄 김가루를 추가한 것인데요.

요리법은 매우 간단하면서 맛은 좋고~

굳이 장보러 밖에 나가지 않아도 되면서!!!

쌓여있는 참치캔을 먹어 치우는 ...

신박한 요리입니다.

 

 

 

신박한 참치캔 요리 '참치 간장비빔밥'

 

 

1. 재료 준비 ( 2인분 )

 

▣ 주재료 : 참치캔 1통(=150g), 밥2인분, 달걀2개, 쪽파2뿌리, 김가루6밥숟가락, 식용유(달걀후라이용)

 * 1인분 : 참치캔1/2통, 밥1인분, 달걀1개, 쪽파1뿌리, 김가루3밥숟가락

 * 쪽파가 단맛이 나고 맵지 않아 생으로 먹기 부담지만, 대파 밖에 없다면 흰부분을 썰어서 찬물에 잠시 담궈 매운 맛을 제거해주세요.

 * 쪽파가 참치나 참기름의 느끼함을 산뜻하게 잡아주니까 많이 넣어주세요.

 * 생김가루 팍팍 더 많이 넣어주면 맛있는데, 조미김 밖에 없다면 짜니까 맛을 봐가면서 추가해주세요.

 

▣ 양념재료(밥숟가락) :  간장4, 올리고당1, 참기름3, 참깨1

 * 살짝만 볼록 올라오게 담은 밥숟가락의 양입니다.

 

 

 

2. 재료 손질

(모든 재료의 깨끗한 세척 과정을 필수이므로 생략함)

 

▣ 김 : 생김(김밥용김) 또는 조미김은 0.3cm x 3 cm  크기로 가위로 잘라주세요.

 

▣ 쪽파  : 0.3cm 굵기로 썰어주세요.

 * 대파의 경우 주로 흰부분을 많이 해서 10cm 한토막을 준비해주세요.

 * 반으로 가른 후 0.3cm로 썰은 후 => 찬물에 5분정도 담근 후 물기를 탈탈 털어주세요.

 

▣ 양념장 : 그릇에 간장4, 올리고당1, 참기름3을 골고루 섞어주세요.

 

 

 

요리하기 직전의 재료 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시고 재료 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 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 요리 만들기

 

▣ 첫째 - 약불에 달궈진 팬에 식용유1밥숟가락의 두르고 => 입맛(반숙 또는 완숙)에 맞게 달걀 후라이를 만들어주세요.

 * 이때 찬밥은 전자렌지에 따뜻하게 데워주세요.

 

 

▣ 둘째 - 참치캔은 기름이 있는 그대로를 사용합니다.

 * 기름을 버리고 참치살코기만 넣으면 감칠맛도 줄어들고 비빔밥 전체 식감이 퍽퍽합니다.

 

 

▣ 셋째 - 그릇에 바닥에 밥을 담고  그 위에 '참치, 쪽파, 달걀후라이, 김가루, 참깨, 양념장'을 올려주세요.

 

 

▣ 넷째 - 참깨는 갈아넣는게 고소한 향과 멋이 더욱 진합니다.

 

 

 

추석 명절때 받은 참치캔으로 신박하게 요리한 '참치 간장비빔밥'입니다.

푸짐해 보여도 사실 비비고 나면 건더기가 사라져 버리기 때문에

김, 쪽파, 참치.. 듬뿍 듬뿍 올려주는 게 맛있습니다.

 

 

익숙한 맛! 고소하고 짭잘한 간장 비빔밥에

특유 감칠맛이 있는 참치캔,  산뜻한 쪽파, 풍미를 가진 김이

전체 맛을 한층 더 화려하게 내줍니다.

 

 

 

고소하고 순해서 아이들도 잘 먹을 수 있는 비빔밥입니다.

김가루 더 더 많이 넣어도 되고요.

달걀 후라이 2장 올려도 좋습니다.

 

 

비빔밥처럼 채소가 듬뿍 들어간게 아니기 때문에 수분이 부족한데요.

그래서 참치캔의 기름을 버리지 않고 그대로 넣는게

달걀을 노른자가 촉촉한 반숙으로

수분을 머금고 있는 쪽파를 듬뿍

넣어 드세요.

 

 

정말 오랜만에 씩어보는 음식이기 때문에

간단하지만 맛있게 한끼 먹었어요.

 

 

지난 추석때 받은 침치캔 있으시죠?

참치김치찌개는 그만!!!!

오늘 점심은 간단해서 매우 참신한 레시피 '신박한 참치 간장비빔밥'으로 맛있게 해결하세요.

 

 

 

<국물이 필요하다면 어묵국~>

 

제목 클릭 => 바쁠때 간단하고 맛있는 '어묵국(오뎅국) 끓이는 법'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한그릇요리/볶음밥 & 덮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6개 있습니다.

      • 드디어 식사를 하시게 되었네요^^
        당연한 식사가 얼마나 소중한지요.
        앞으로 건강하시고 맛있는 요리 많이 올려주세요.
        주말에 저도 참치 듬쁙해서 비빔밥 해 먹어야겠어요.
        좋은하루 보내세요~~

      • 네.. 그동안 고구마랑 호박죽만 먹었는데 짭짤한거 먹으니까 또 다른 세상이더라고요.
        이렇게 먹고 살게 해주네요.
        jmk 님도 맛있는것 많이 많이 드시고 기분도 건강도 늘 좋았으면 합니다.

      • 비밀댓글입니다

      • 예전에 참치캔 회사 직원이 나와서 인터뷰하는것 을 봤는데요.
        캔에 참치생고기와 식용유를 채우고 밀봉해서 캔 그대로 고열에 끓여서 멸균 상태로 만든다네요.
        방부제로 오랜 세월 부패를 막는게 아니라고 해서 거부감을 없앴어요.
        물론 캔을 따서 그대로 오래두면 기름이 산패되고 균이 생기니 바로 먹는게 좋고요.
        저 그냥 왠만한것은 그냥 먹어요. ㅋㅋㅋㅋ

      • 다시 똑딱똑~ 얼씨구나~ 이제 식사를.. 앞 포스트에 금방 댓글 남기고~ 선 ㅎㅎㅎ 너무 기쁜 마음에 댓글 또 남겨요~ 에구 고생 많으셨죠? 드시고 싶은거.. 아직은 조금만 드시고.. 꼭꼭 십어서 죽이 될때까지 드세요~ 이야홋 ~~~~~~^^

      • 맞아요. 정말 꼭꼭 씹어서 먹어야겠더라고요.
        몇달간 그냥 대충 씹어서 물이나 국으로 넘기고... 그것도 귀찮으면 아이스크림 퍼먹고 했더니 탈이 났나봐요.
        그런데 꼭꼭 씹고 싶은데... 대충 씹던 습관때문에 자꾸 목구멍으로 넘어가네요. ㅋㅋㅋ
        되새김질로 끌어 올려 씹고 있어요.
        미쉘님은 위염은 좀 나아지신 거예요?
        이게 나은 듯~ 또 재발하니 함께 조심해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