딱 한소끔만 끓여도 진하고 맛있는 '단호박죽 만드는 법'

SINCE 2013

아플때 많이 먹는게 죽이지만 호박죽은 달콤하니 간식으로도 많이 먹잖아요.

저도 늙은호박이나 단호박으로 자주 끓여 식사대용으로~ 간식으로~ 자주 먹습니다.

그런데 죽 한번 끓이면 눌러붙지 않게 계속 저어줘야해서 몇십분은 가스불 앞에 서있는게 참 힘들어요 그쵸?

다리도 아프기도 하지만  가스불 미세먼지가 심각하다던데. 쯧!

저 그런데 호박죽 아주 간단하게 끓일 줄 알아요~

특히 단호박은 껍질이 단단해서 삶아서 껍질을 벗기면 쉽고 안전하잖아요.

어차피 삶아야 하니 푹 삶아서 생쌀이 아닌 밥을 넣어 믹서기로 슝슝 갈아 딱 한소끔만 끓여도 맛좋은 호박죽이 됩니다.

제가 자세히 설명해드리고 맛까지 보장합니다.

 

 

 

한소끔만 끓여도 진하고 맛있는 '단호박죽 만드는 법'

 

 

1. 재료준비 ( 4인분 )

 

▣ 주재료 : 단호박1개, 즉석밥 1개 (=210g, 또는 1공기밥), 물 1000ml, 아몬드 슬라이스 2밥숟가락.

 * 생쌀로 죽을 만들면 익는 시간이 오래 걸리는데 '밥'을 곱게 갈아 사용하면 이미 익은 쌀이라 시간이 많이 단축되요.

 * 잘게 부순 견과류를 올려드시면 맛도 영양도 좋으나 없다면 생략!

 

▣ 양념재료 (깍아담은 밥숟가락) :  설탕10, 소금 2/3

 * 많이 달지 않은 맛입니다. 입맛에 맞게 설탕의 양을 조절하세요.

 * 호박죽이나 팥죽이 맛있게 단맛이 나려면 짠맛(소금)이 있어야해요~

 

 

2. 재료 손질

(모든 재료의 깨끗한 손질 과정은 필수이므로 생략함)

 

▣ 단호박 삶기 : 냄비에 물,단호박을 넣고 20분정도 삶아주세요.

 * 속까지 다 익도록 삶아주세요.

 * 단호박은 단단해서 생것의 껍질은 벗기는게 힘들고 위험해요. 삶아서 물렁해졌을 때 껍질을 벗기는 것이 쉽고 안전해요.

 

 

▣ 단호박 손질하기 : 속까지 익은 단호박은 1/4로 잘라서 => 씨앗을 제거하고 => 껍질을 벗긴 후 =>작게 썰어주세요

 

 

 

요리하기 직전의 재료 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시고 재료 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 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 요리 만들기

 

▣ 첫째 -  냄비에 삶은 단호박, 즉석밥(또는 쌀밥), 물 600ml를 담아주세요.

 * 물이 총 1000ml가 필요합니다만, 곱게 갈아줄 때는 물을 너무 많이 넣지 마시고 600ml만 넣고하세요.

 

 

▣ 둘째 - 믹서기나 핸드블랜더를 이용해서 단호박, 밥을 곱게 갈아주세요.

 

 

▣ 셋째 - 곱게 갈은 재료에 나머지 물 400ml를 넣고 섞어 주세요.

 

 

▣ 넷째 - 약불로 조절하고=> 바닥이 타지 않게 계속 저어주면서 => 딱 한소끔만 끓여주세요.

 * 한소끔이란? 처음으로 거품을 일으키며 팔팔 끓기 시작할 때

 * 단호박, 밥 이미 익힌 재료라서 오래 끓일 필요없습니다.

 

 

▣ 넷째 - 한소끔 끓었다면 소금2/3, 설탕10을 넣고 골고루 섞어 준후 => 불을 꺼주세요. 

 

 

▣ 다섯째 - 그릇에 담아 아몬드 슬라이스를 올려주세요. 

 

 

 

 

잔머리 좀 굴렸지만 맛은 정성을 담은 맛 그대로 '단호박죽'입니다.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이 좋은 호박죽은 남녀노소 다 잘먹잖아요.

특히 겨울 간식으로 참 좋은데요.

생 호박과 생쌀로 끓이면 오래 끓여야하는데

그냥 두면 바닥이 눌러붙어 타서 계속 저어줘야하는게 손목도 ~ 발목도 아파 힘들어요.

그래서 잠깐의 연구를 해서 삶은 호박과 밥을 넣고 곱게 갈아 끓이니 오래 끓이지 않아서 편해요.

게다가 생호박은 딱딱해서 그냥 손질하면 힘들고 위험하거든요.

어차피 쉽게 손질하려면 미리 삶아야하니 손이 더가는 것은 아닙니다.

 

 

진한 호박의 맛~ 부드러운 식감~

딱 한소끔만 끓였어도 뭐하나 아쉬움 없는 제대로된 단호박죽이어요~

 

 

그냥 먹어도 좋고 따뜻한 빵에 찍어 먹어도 잘 어울려요.

단호박은 늙은 호박에 비해 향과 특유 맛은 적지만 진하면서 묵직한 맛은 더 좋아요.

크기도 작아서 식구가 적은 집에서 간단하게 호박죽 끓여 먹기에도 적당하고요.

 

추운 겨울 간식으로 호박죽만한게 없잖아요.

제가 간단하게 만드는 법 알려드렸으니 이번주 간식 또는 아침식사대용으로

단호박죽 추천합니다.

 

 

 

< 단호박죽에 마늘빵 찍어서 여유로운 브런치 먹었어요.>

 

제목 클릭 ==> 팬에 구워 겉은 바삭~ 속은 쫄깃~'마늘빵 만들기'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한그릇요리/죽 & 스프'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7개 있습니다.

      • 단호박을 친정엄마가 자주 해주셔서 해볼 기회가 없었는데 포스팅보니 간단하게 할 수 있을 거 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

      • 친정엄마표보다는 만들기 간단하면서 맛은 비슷할꺼예요~~
        제가 연로하신 친정어머님때문에 죽을 종종 만드는데 정말 서서 계속 저어주는게 고생이거든요. 그냥 밥먹고 분쇄해서 끓이면 정말 간단해요.

      • 아 단호박죽이 단맛이 느끼려면 소금이 들어가야한다니! 단호박죽에 설탕만 잔뜩 넣으니 단맛이 지나쳐 느끼하기 까지 했는데 ㅋㅋ냉장고 넣어둔 단호박죽에 소금좀 쳐야겟네요 정보 감사해요 ^^!!

      • 저... 다시 태어나서 잼찡님 같은 분께 시집갈래요~~~
        네 단맛이 맛있을려면 짠맛이 뒷맛에 살짝 돌아야하는데.. 심지어 초코바나 자유시간이나 스니커즈를 드셔보시면 뒷맛이 살짝 짭니다.
        호박죽 뿐 만 아니라 팥죽 만들실 때도 소금 살짝 넣으시고요.

        또 짠맛이 맛있어지려면 설탕을 조금 넣어야 좋은 요리가 있어요. 다 그런것은 아니고요. 백종원님의 설탕사랑이 이유가 있지요.
        김치찌개도 소량을 설탕을 넣으면 좋고요. 음냐 또 뭐가 있더라..
        암턴.. 잼찡님 제 이상형이세요 ㅋㅋㅋㅋ

      • 어머 감사해요 ㅋㅋ
        백종원씨 덕분에 저도 설탕창고가 생겨서 연습 열심히 하고 있답니당 ㅋㅋ
        언먹말님 댓글 빨리달려서 좋아요! ㅋㅋ은근슬쩍 여자친구한테 블로그 유알엘좀 보내봐야겠어요 ㅋㅋㅋㅋ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