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집배달 스타일~' 새우볶음밥 만드는법'

SINCE 2013

이웃님들 볶음밥 자주 해서드시죠?

찬밥 해결하기도 좋고 다른 반찬필요없이 이거 한 그릇이면 되니까  자주 해먹는데요.

오늘은 모양이나 재료를 중국집에서 배달 시켜먹는 그 스타일대로 해볼께요.

배달 볶음밥 특징은 밥알이 찰지거나 질척이지 않고 한알한알 살아 있잖아요.

그래서 일부러 밥할때 물을 적게 넣어 고슬고슬하게 지었답니다~

 

 

 

중국집 배달 스타일~'새우볶음밥 만드는법'

 

 

1.재료준비(2인분)

▣ 주재료 : 새우살(중) 8마리, 달걀2개, 양송이버섯5개, 통조림 옥수수 4밥숟가락, 부추 3줄기, 양파 1/4, 당근 1/4, 찬밥 2그릇, 대파 1/3뿌리.

* 찬밥은 고슬고슬한것으로 준비하시면 더욱 좋습니다.

* 부추는 알록달록~ 다양한 색감을 주기 위해 사용했으니 생략가능해요.

 

▣ 소스재료(밥숟가락) : 굴소스 2, 올리고당1/2, 참기름1

* 굴소스가 없을때는 소금으로만 간하셔도됩니다.

 

 

 

2.재료손질

▣ 달걀 : 알끈이 제거되도록 풀어두기.

▣ 당근,양파  : 통조림 옥수수알만한 크기로 잘게 다져놓기.

▣ 양송이 버섯 : 세로로 썰어놓기 (슬라이스모양)

▣ 새우 :  완두콩만 크기로 썰어놓기.

▣ 부추 : 길이 1cm로 썰어놓기.

▣ 대파 : 잘게 다져놓기.

▣ 소스 만들기 : 그릇에 굴소스,올리고당,참기름을 골고루 섞어놓기.

 

 

요리하기 직전의 재료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시고 재료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요리만들기

▣ 첫째 - 약불에 달구어진 후라이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달걀 스크램블을 만들어 따로 담아 주세요.

 

▣ 둘째 - 중불에 달구어진 후라이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당근,양파를 넣고 1분 볶은후 => 양송이버섯,통조림 옥수수 넣고 1분간 더 볶아주세요.

*재료마다 익는 시간이 달라 시간차를 조금 주고 볶았어요. 

▣ 셋째 - 여기에 새우살,부추, 소스를 넣고 골고루 볶아주세요.

* 새우살은 너무 익히면 탱글탱글한 식감이 사라지니 잠깐만 익히는게 좋아요.

* 밥을 넣기 전에 양념을 넣어서 골고루 섞어 놔야 편합니다. 찰진 밥때문에 양념을 골고루 섞기 힘들어요. 

 

▣ 넷째 - 마지막으로 밥을 넣어서 골고루 섞어 볶다가 따뜻하게 익었으면 불을 꺼주세요.

* 찬밥은 미리 전자렌지에 돌려서 미지근하게 만들어주세요. 돌맹이같은 굳은 찬밥을 바로 후라이팬에서 작게 조각내다보면 이미 익어서 무른 재료가 으깨어지기도 합니다.

 

▣ 다섯째(모양내기) - 밥그릇 맨 아래부터 순서대로  '채썰어놓은 대파 => 달걀 스크램블 =>볶은밥'을 넣고 살짝 눌러주세요. 준비한 접시바닥에 밥그릇을 엎어서 모양을 내면 됩니다. 

 

 

짜잔~ 그냥 주걱으로 그릇에 퍼담아도 되는데~ 중국집에서 배달해온 그 모양대로 따라해봤어요.

 

보통 중국집에서는 소금간만 해서 뽀얀 볶음밥을 배달해주는데요.

저는 굴소스를 넣었더니 밥 색깔이 어둡게 나왔네요.

양념은 취향에 따라 하시면됩니다. 채소와 버섯도 조금씩 바꿔도되구요.

여기다 3분짜장을 데워서 곁들이면 정말 100% 똑같을것같아요.

 

 

자주 해먹는 볶음밥인데~ 모양을 이렇게 내어주니까

신랑이 보자마자.. 와~~ 하면서 맛있게 먹어주네요.

하여튼 남자들은 단순해요 그쵸?

달걀국이나 미소된장국도 곁들이면 좋겠어요. 저는 먹다남은 황태해장국이랑 신김치랑~ 맛있게 한끼 해결했습니다.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한그릇요리/볶음밥 & 덮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10개 있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