흰속살이 부드러운~'가자미조림 만드는법'

SINCE 2013

 흰속살이 부드러운~'가자미조림 만드는법'  

 

참 이상하죠?

결혼하기전에는 맛있게 먹던 음식이였는데

신랑이 안좋아하면 저도 따라서 별로 먹고싶지않은~

그런 음식들이 있어요.

그가 안먹어서 안하는게 아니라.. 저도 그닥 입맛이 땡기지 않아서요.

생선요리가 그래요.

바닷가에서 자라서 바다음식을 늘 먹고 자란 신랑은

생산요리는 평범하고 소고기,돼지고기.. 육고기를 특별히 더 좋아합니다.

뭐~ 저도 굳이 선택하라고 하면 육고기쪽인데요.

그래도 이것만은 맛있다고 해먹는 생선이

가지미,임연수,갈치정도입니다.

그중에 마트에서 가자미 큰놈이 생물로 나와서

고놈을 간장에 지글지글 조려보도록하겠습니다.

 

 

1. 재료준비 (2인분)

▣ 주재료 : 가자미(대) 1마리 (220g), 무우(중) 1/6개, 대파 1/3뿌리

 

▣ 양념재료(밥숟가락) : 간장 1고추가루1, 요리술 1, 올리고당1, 다진마늘 1/2, 참기름 1/2, 물2.

 

2.재료손질

▣ 가자미 : 양념이 잘 베이고  발라 먹기 쉽도록 칼집넣어주기. 

 

▣ 무우 : 가로 3cm x 세로 3cm x 두께 0.5cm 로 사방썰기.

*크기와 두께는 기호에 따라 썰어주는데, 두꺼우면 익는 시간이 오래걸리므로 주의

▣ 대파 : 큼직하게 어슷하게 썰어주기.

▣ 양념장 만들기 : 그릇에 간장,고추가루,요리술,올리고당 다진마늘,참기름,물을 넣고 골고루 섞어주기.

 

요리하기직전 재료 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고 재료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 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요리만들기

첫째 - 냄비바닥에 무를 깔고 물 3밥숟가락정도 뿌려주세요.

*요리를 하다보면 간장양념이 냄비바닥으로 흘러내려서 무가 양념을 흡수해 맛이 짜고 양념이 타기때문에 미리 무에 물을 조금 뿌려줍니다.

 

▣ 둘째 - 무위에 생선을 올리고 양념장을 골고루 뿌려주고 약불에 조리해주세요.

* 수분이 빨리 증발하면 바닥에 양념이 타므로 뚜껑을 닫고 조리하세요.

▣ 셋째 - 무가 익었을때쯤 파를 올리고 바닥에 고인 양념을 위에 골고루 뿌려주세요.  

 

▣넷째 - 1분정도 양념을 더 조리고 불을 끄고 맛있게 드세요.

 

크기가 중(中)자 였지만 크고 살도 제법 많았습니다.

 

냉동이 아니라 생물로 조리해서 하얀 속살이 참 부드러웠어요.

부드러운 속살에 간장을 넣어 짭조름하구요. 올리고당을  넣었더니 살짝 달달하면서 윤기가 흘러 보기도 좋았습니다.

보통 생선조림의 무는 많이 짰는데 미리 물을 넣었더니 간이 알맞네요.

 

가자미는 잔가시가 없고 굵직한 가시만 있어서..

쉽게 발라낼 수 있어 편하긴한데..

방심하고 하나 안골라냈다가는 큰가시에 걸리면 한참 고생을 합니다.

조심하세욧!!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일품요리/해산물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0개 있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