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빗살로 만들어 씹는 맛~ 육즙 이 남다른 '떡갈비'

SINCE 2013

떡갈비를 만들때 보통은 불고기용 소고기를 다져서 사용합니다.

이미 얇게 썰어져 있어 다지기도 편하고 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좋거든요.

그런데  TV 프로그램 '윤스테이'를 보니 갈비에서 살을 발라서 떡갈비를 만들더라고요.

떡갈비도 갈비인데 그동안 갈빗살로  왜 안만들었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나 윤스테이처럼 갈비를 사서 뼈에서 살을 하나하나 벗기는 고생을 해야하나.... 고민을 좀 되더라고요.

이미 살만 발라놓은 '갈빗살'이 있다는 생각이 번쩍 들었습니다.

그래도 더 편하자고 아예 다짐육 안산게 어디에요~

정성에 꼼수를 살짝 섞어서 갈빗살로 '떡갈비'를 만들어 보겠습니다.

 

 

 

 

갈빗살로 만들어 씹는 맛~ 육즙이 남다른  '떡갈비'

 

 

1. 재료 준비 (4인분 반찬)

 

▣ 주재료 : 소고기 갈빗살 500g,  대파 5cm 한토막 ,식용유 1밥숟가락

 * 정육점에 가시면 구이용으로 파는 갈빗살이 있습니다.

 * 기계에 다지는 것보다 칼로 다지는 것이 식감이 훨씬 좋아요.

 * 대파는 속이 빈 완전 초록부분 말고 '속이 꽉차 있는 중간부분'을 사용해주세요.

 * 양파를 넣기도하나 수분이 많아 구울때 물이 생겨 고기가 부서질 수 있어요.

 

 

▣ 양념재료 (밥숟가락) : 간장5, 설탕2, 물엿1, 다진 마늘1, 다진 생강1/4, 후추 4꼬집, 소주1, 참기름1/2, 참깨1/2

 * 살짝만 볼록 올라오게 담은 밥숟가락의 양입니다.

 * 갈빗살은 기름진 부위라서 참기름을 적게 넣었습니다. 

 

 

 

2. 재료 손질

(모든 재료의 깨끗한 손질 과정은 필수이므로 생략함)

 

▣ 양념장 : 그릇에 간장5, 설탕2, 물엿1, 다진 마늘1, 다진 생강1/4, 후추4꼬집, 소주1을 넣고=> 설탕이 녹을때까지 섞어주세요.

 * 요리 첫단계에 만들어 설탕을 녹여주세요.

 

▣ 갈빗살1 : 기름을 제거한 후 => 1차로 잘게 썰어주세요.

 * 고깃덩어리 그대로 다지기 힘듭니다. 우선 칼로 최대한 잘게 썰어주세요.

 * 갈빗살 사이사이~중간에 끼인 기름까지는 제거가 힘드니 가장자리에 붙은 것만 제거해주세요.

 

▣ 갈빗살2 :  잘게 썰은 고기를 => 칼로 다져주세요.

 * 다지는 중간 중간 칼에 붙은 지방을 키친타올로 닦아줘야 잘 다져집니다.

 

▣ 대파 : 반으로 가른 후 0.2cm 굵기로 썰어주세요.

 

 

요리하기 직전의 재료 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시고 재료 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 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 . 요리 만들기

 

▣ 첫째 -  양푼에 양념장 , 다진 갈빗살, 대파, 참기름1/2, 참깨1/2를 넣고 골고루 섞어준 후 => 5분정도 찰지게~ 주물 주물~ 치대주세요. 

 * 참깨는 통으로 넣지말고 갈아 넣어야 고소한 맛과 향이 진합니다.

 

▣ 둘째 - 양념이 배이도록 30분도 그대로 두세요.

 * 서늘한 날씨인 경우 상온에 두시고, 더운 날씨인 경우 냉장고에 두세요.

 

▣ 셋째 - 양념된 고기반죽을 종이컵 1/2정도로 떠서 => 공놀이 하듯 왼손~오른손으로 왔다 갔다 던져서 공기를 빼주세요. => 1cm 두께정도로 둥글 납작하게 모양을 잡아주세요.

 * 떡갈비를 구우면 수축해서 크기는 작아지고 두께는 두꺼워집니다.  

 * 그래서 식당에서 먹어봤던 크기보다는 조금 크고 조금 얇게 모양을 만들어주세요.

 

▣ 넷째 - 약한 중불에 달구어진 팬에 식용유를 살짝만 두르고 => 고기반죽을 올려서 구워주세요.

 * 갈빗살로 만든 떡갈비일 경우, 기름이 많아 식용유를 많이 두를 필요없습니다. 느끼해요.

 * 그러나 불로기용 소고기는 기름이 적으니 식용유를 조금 더 많이 둘러야 타지 않습니다.

 * 양념이 탈 수 있으니 강한 불에서 굽지 마세요.

 

▣ 다섯째 -  팬에 올리자마자 뚜껑을 덮어 고기를 익혀주세요.

 * 떡갈비를 팬에 구울때 잘하는 실수가 고기가 익기도 전에 양념이 타는 것인데요.

 * 뚜껑을 잠시 덮어 속까지 익혀주세요.

 

▣ 여섯째 -  고기가 노릇하게 익었다면 => 뚜겅을 열고 => 뒤집어서 반대쪽도 노릇하게 익혀주세요.

 * 반대쪽 익힐때는 뚜겅을 열어주세요.

 

▣ 일곱째 : 다 구운 떡갈비에 참깨나 견과류가루를 올려주면 고기의 고소한 맛이 더 진해집니다.

 * 잣 뿐만 아니라 아몬드, 호두등을 갈아 올려도 잘 어울리는데요.

 * 많이 올리면 느끼합니다.

 

 

갈빗살로 만들어 더 갈비답게~ 씹는 맛이 살아있는 '떡갈비'입니다.

 

보통은 불고기용 목심을 다져서 만들어서 

기름기는 덜해 담백하고 살코기라서 식감이 부드럽습니다.

그러나 갈빗살로 만들면

뼈에서 떼어 낼때 약간의 근막이라고 해야하나? 그런게 붙어 있어서 식감이 쫄깃 ~탱글해요.

그리고 기름져서 고소하면서 더 부들부들하고요.

 

 

 

양념은 익히 아는 불고기맛입니다.

짭조름한 간장과 달달한 설탕, 윤기를 더해줄 물엿.

적당히 단짠 단짠하지만 그렇게 단순하게만은 만들지 않았지요.

 

 

 

잡내는 잡고 풍미를 더해 줄 향신채~

마늘, 생강, 대파가 깊은 맛을 내줍니다.

특히  생강의 맛과 향이 입맛을 돋궈줘서 좋더라고요.

 

 

 

고기 속에서 윤기가 좌르르르르 흐르는 것은

갈빗살 특유 기름과 육즙 때문입니다.

 

 

 

불고기용 목심과 갈빗살의 장단점이 있습니다.

갈빗살이 무조건 맛있다고는 할 수 없는데.. 식감이나 육즙면에서는 더 고급집니다.

그러나 다지는 과정이 더 힘들고 가격이 비싼 단점이 있어요.

 

 

 

요리를 하면서 매번 느끼는 것이지만

정성.. 그러니까 좀 고생을 해야지 맛이 있어지는 것은 어쩔 수 없나봐요.

갈빗살 다질때는 손목이 나가는 것 같더니

탱글~ 부들~ 육즙 팡팡 떡갈비 먹으니 기분이 마구 마구 좋더라고요.

그렇게 하루 잘 먹고 잘 살았습니다.

 

 

<채소 반찬 곁들이면 완벽한 밥상이 되지요.>

 

새콤 달콤~ 맛있는 '봄동 겉절이 만드는 법'

마트에 가면 제철맞은  봄동이 배추보다 더 저렴하게 판매되고 있는데요. 생긴건 어린 배추를 밟아 ? 놓은것처럼 납작하게 생겼는데 단맛이 나면서 식감은 부드러워 새콤 달콤하게 봄동겉절이

amyzzung.tistory.com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일품요리/육류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0개 있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