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치찌개 맛있게 끓이는 법' 간단하게 깊은 맛이 나요.

SINCE 2013

이웃님들 정말 오랜만에 글을 올립니다.

그동안 제가 끼니를 잘 못챙겨먹고 있었어요.

걱정한 가족들이 제 냉장고에 비상식량으로 간편식을 잔뜩 넣어놓곤 했는데요.

먹어보니 요즘 간편식 맛있게 잘 나오데요.

간편식 중에서 설렁탕, 사골국등으로 나오는 것을 가장 많이 이용합니다.

아직까지는 따뜻한 국물이 먹고싶은 계절이라서 다양한 국물요리에 밑국물로 쓰기에 아주 좋더라고요.

일부러 멸치나 고기로 국물을 내지 않아도 간편식 '설렁탕이나 사골국' 을 이용하면

간단하게 깊은 맛을 낼 수가 있어요.

오늘은 이 간편식을 이용해서 

자취생이나 요리초보님들을 위해서 간단한 방법으로 김치찌개 맛있게 끓이는 법을 소개하겠습니다.

 




'김치찌개 맛있게 끓이는 법' 간단하게 깊은 맛이 나요.



1. 재료 준비 ( 4인분 ) 


▣ 주재료 : 묵은 김치 2종이컵 (썰어놓은 것), 돼지고기 앞다리살 300g, 두부 1모(1팩=200g), 대파 10cm 한토막

 * 신맛이 충분히 나는 묵은 김치를 이용하세요. 

 * 신맛이 좀 부족하다면 식초1/2밥숟가락을 넣어주세요(두부 넣을때)

 * 밑국물이 고깃국이기 때문에 돼지고기는 기름이 조금만 붙어있는 부위를 사용하세요. 삼겹살은 느끼해요.


▣ 밑국물재료 : 간편식 설렁탕 또는 사골국 500g, 물 300ml


▣ 양념재료 (밥숟가락) : 고춧가루2, 설탕1/2, 김칫국물 100ml

 * 살짝만 볼록 올라오게 담은 밥숟가락의 양입니다.

 * 김치찌개에 설탕을 조금 넣으면 감칠맛이 더 살아나는데요. 집에서 직접 담그지 않은 공장표 김치는 단맛이 진하므로 설탕은 생략해주세요.





2. 재료 손질

(모든 재료의 깨끗한 손질 과정은 필수이므로 생략함)


▣ 김치 : 1.5cm  간격으로 썰어주세요.

 * 1.5cm 간격으로 썰어 종이컵으로 수북히 담았을때 총 2종이컵 나오는 양입니다.


▣ 돼지고기 : 1cm 두께와 밥숟가락의 1/2크기로 썰어주세요.


▣ 김치& 돼지고기 양념하기 : 김치,돼지고기, 고춧가루2, 설탕1/2를 골고루 섞어주세요.


▣ 두부 : 1cm  두께와 밥숟가락 2/3크기로 썰어주세요.


▣ 대파 : 0.2cm 두께로 썰어주세요.




요리하기 직전의 재료 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시고 재료 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 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 요리 만들기


▣ 첫째 - 냄비에 양념한 재료 (김치+돼지고기+고춧가루+설탕)을 넣고 => 강불에서 볶아주세요.

 * 양념 때문에 바닥이 탈 수가 있으니 이때는 물을 50ml 정도 먼저 넣어 볶아주세요.

 * 밑국물이 고기맛이기 때문에 기름에 볶으면 느끼해요.



▣ 둘째 - 돼지고기가 익어서 붉은 겉면이 갈색이 되었다면 => 설렁탕국물(또는 사골국, 곰탕) 500g, 물 300ml 넣고 => 강불에서 끓여주세요.

 * 간편식에 들어있는 건더기(고기)도 함께 넣어주세요.




▣ 셋째 - 강불에서 팔팔 끓기 시작하면 => 약불로 줄이고 15분간 그대로 끓여주세요.

 * 이때 냄비뚜껑을 닫아주세요. 열어놓으면 수분이 증발하여 맛이 짜게 됩니다.



▣ 넷째 - 15분을  끓인 후 => 맛을 보고 싱겁다면 김칫국물을 추가해주세요.

 * 집에서 담근 김치는 집집마다 맛이 다르기 때문에 입맛에 맞게 김칫국물을 조절해주세요.

 * 공장표 김치는 집김치보다는 양념이 약하므로 김칫국물 100ml정도 넣어주세요.

 * 김치가 덜 익어 신맛이 부족하다면 식초1/2밥숟가락 넣어주세요.



▣ 다섯째 - 마지막으로 두부와 대파를 넣고 5분정도만 더 끓이고 불을 꺼주세요.




간편식으로 간단하게 깊은 맛을 낸 '돼지고기 김치찌개'입니다.


저는 평소에 멸치육수를 이용하는데 그 맛이 비리다고 하시는 분들도 있더라고요.

그리고 멸치 손질해야지 몇십분 동안 끓여서 육수 만들어야지~




간편식으로 나온 설렁탕,사골국, 곰국을 이용하면 멸치나 고기로 밑국물 만드는 과정없이

간편하게 깊은 맛을 낼 수가 있습니다.

다 좋을 수 없다는거 압니다.  

약간의 MSG 섭취는 각오해야 한다는거~



그런데 너무 간편하고 요리시간도 짧고 무엇보다 맛있어요.

깊고 감칠맛이 나서 제대로 잘 만든 김치찌개맛입니다.



저는 김치 상태를 보고 식초나 설탕을 추가하는데요.

식초를 넣는 것은 유명한 기사식당의 팁이고요~

설탕은 손맛 좋은 시어머님의 팁입니다.

공장표 김치는 집김치보다는 단맛이 강하므로  설탕을 넣을 필요는 없습니다.


간편식의 MSG 도움을 받긴 했지만

오랜만에 제손으로 요리를 해서 집밥다운 식사를 했네요.

예전처럼 자주는 못올려도 가끔씩 요리소식 전해드리겠습니다.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국물요리/찌개 & 탕'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30개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자칭 제자

        2020.03.20 17:44

        코코넛밀크카레였습니다. 처음 방문했을 때가. 쉬우면서 정말 맛있었어요. 그때부터 쉬운 것부터 하나하나씩 따라하기 시작했습니다.
        할 수 있는 음식이 늘어 나면서 이젠 맛도 낼 수 있게 되어 음식 만드는 것에 대한 두려움이 즐거움이 되기까지 님의(사실 스승님이라 부릅니다.) 도움이 정말 컸습니다.
        그래서. 한번은 이렇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었습니다. 정말 고맙습니다.

        가끔씩이라도 이렇게 소식을 접했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힘내세요. (경험상 이런말이 무의미하다는 걸 알면서도 이 말밖에 할 수 없음에 마음이 아프네요.)

      • 스승님이라니요.
        그냥 살림 15년하다보니 저절로 익혀진 것뿐입니다.
        감사합니다.
        힘낼께요.

      • 약간의 MSG... 솔직히 현대인에게 MSG를 완벽하게 배제하는 게 도리어 스트레스에요.
        적당한 섭취는 생활의 활력소가 됩니다. ㅋ

      • 제가 어렸을때 자주 했던 심부름이 미원사와라~ 다시다 사와라~였습니다.
        옛날 어머님 손맛에는 msg가 필수였죠.
        이미 MSG 자체는 건강에 문제가 없다고 밝혀졌음에도 사람들 참 이것에 민감해요.

      • 그저 힘내라는 말밖에 할수가 없네요
        빨리 쾌차하여 정상으로 돌아오시길 바랄뿐이에요
        봉구네 소식 계속 듣고 싶네요

      • 아... 리나꿈에님 오랜만이네요.
        반갑습니다.
        이렇게까지 지옥바닥까지 왜 떨어져야하나..싶지만
        힘내고 있습니다.
        살아야죠
        봉구네소식은 제가 마음이 아파서 다시 쓸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힘 낼께요.

      • 글 올리시니 이렇게 반가울 수가.. 오랜만에 집밥으로 드셨다니..(더 마음이 흔들립니다) 예전에 봉구네 전원생활 일기가 더 그리운 이유네요.
        항상 셰프님과 남편분을 위해 기원하고 있어요. 종종은 아니지만 이렇게라도 셰프님과 눈인사 나누고싶어요. 레시피 감사합니다.

      • 미쉘님~ 감사드립니다.
        봉구네 전원일기는 더 이상 못쓸것같아요.
        예전처럼 그렇게 따뜻한 글을 쓸 자신이 없네요. 아직 마음이 지옥이라서~
        그래도 응원해주시니 조금은 힘이됩니다.
        (쉐프는 과찬이십니다. 그냥 살림만 할줄 아는 아줌마인걸요)

      • 댓글 달아주신걸 이제서야 봤습니다. 광팬인지라.. 가슴이 두근두근^^요리에 대한 열정과 요리재료들의 대한 고민과 맛의 조합에 대한 미각적 확인의 확인을 통한 요리의 따뜻한 황금 레시피를 편집작업이 완벽한 사진과 함께 그것도 무료로 공유해 주시는데.. 쉐프님이라는 호칭보다 더한 표현이 있다면, 그 호칭을 쓰고 싶어요. 또 엄청 좋아하는 쉐프님 댓글에 너무 좋아 뒤로 넘어가며~~(따뜻한 글이 나올 수 있는 그날까지~~ 그 이후도 함께 할께요~^^)

      • 미쉘님을 위해서라도 제가 블로그활동을 열심히 해야하는데...
        못해드려서 죄송해요.
        원래는 블로그활동을 그만하려고 했었어요.
        상황이 지옥속의 지옥이었거든요.
        그래도 살아가야하니까.. 뭔가를 하긴해야해서 다시 시작했습니다.
        미쉘님 같은 분들의 응원도 힘이 되었고요.
        이제는 좀 더 열심해 볼께요.
        힘이 되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진심!!!

      • 드디어 글이!!! 가끔 들리며 아직 일상이 힘드시는가하고 짠했는데... 거의 매일 눈팅만하다가 반가움에 글을 처음 남깁니다.

      • 아직 마음은 지옥이지만 살아나가기 위해서 블로그 다시 시작했습니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진짜 위로가 되어서 지지고 볶을 기운이 솟아납니다.

      • 비밀댓글입니다

      • 영국도 코로나 때문에 사회적 거리두기하시나요?
        그게 참 세계적으로 문제네요.
        저는 그래서 마트에는 안가고 인터넷주문해서 먹고 살고 있어요.
        요즘은 한국에서도 김치를 직접 담가 먹지 않는데 외국땅에서 김치라~~대단하세요.
        저도 1년전부터는 사먹고 있어서 김치 만드는 법 가물 가물합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