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입만 먹어도 홀딱 반하는 '시리얼새우 만들기'

SINCE 2013

싱가포르를 다녀오면 맛있다고 엄지척! 하는 음식이 '칠리크랩과 시리얼 새우'인데요.

저는 칠리크랩보다는 시리얼 새우를 더 좋아해서 집에서 만들어 봤습니다.

시리얼 즉, 콘푸라이트같은 곡물 과자를 달고 짜게 양념해서 새우튀김에 곁들여 먹는 것인데요.

고소하고 바삭한 시리얼과 언제나 진리인 새우튀김이 만났으니 맛있을 수 밖에 없는 사랑스러운 요리입니다.

싱가포르표 시리얼은 한국의 콘푸라이트와는 정확히 똑같지는 않고 전용 '시리얼'이라는 것을 팝니다.

옥수수로 만든 시리얼에 설탕,소금, 우유파우더, 비밀 시즈닝,, 등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한국의 보통 시리얼과는 맛, 식감이 다릅니다.

그러나  이 전용 시리얼을 한국에서는 구할 수 없으니 대신 콘푸라이트를 이용해보겠습니다.

여기에 감귤과 비슷한 향을 가진 커리잎도 필요한데 대신 레몬즙 약간 이용했고요.

더욱 진한 고소함을 내기 위해 아몬드슬라이스도 추가했습니다.

(유명한 레스토랑 팜비치 스타일로~)

100% 싱가포르의 맛은 아니고 한 80%쯤 됩니다.

그렇다고 맛도 80점짜리가 아니라~ 새우에 고소 바삭함이 더해졌으니 이 자체로도 맛있습니다.

게다가 준비할 재료도 간단! 만들기도 간단하니~ 맛있는 새우요리로 한번 만들어 보세요

 

 

 

한입만 먹어도 홀딱 반하는 '시리얼새우 만들기'

 

 

1. 재료 준비 ( 2인분 )

 

▣ 새우튀김재료 : 새우 큰것 12마리, 소금 3꼬집, 후추 3꼬집, 튀김가루 1종이컵, 식용유 300ml

 * 새우을 큰것 사용하는게 제대로 맛있습니다.

 * 새우가 작으면  유난히 바삭한 시리얼에 새우의 맛과 식감이 묻혀요.

 

▣ 시리얼재료 (밥숟가락) :  콘푸라이트 2.5종이컵, 전지분유 (또는 커피프림) 1, 설탕1, 소금 1/8, 버터2, 식용유1, 마늘 2개,  아몬드슬라이스 2, 레몬즙 약간 (생략가능)

 * 살짝만 볼록 올아오게 담은 밥숟가락의 양입니다.

 * 원래는 커리잎을 사용해야하는데 한국에서는 쉽게 구할 수 없어서 레몬즙으로 대체했습니다.

 * 커리잎이지만 카레맛이 나는게 아니라 감귤향이 난다고 하네요.

 * 레몬즙을 뿌리면 풍미가 살아나지만 없다면 생략.

 * 또 밀크파우더를 넣어야 하지만 요즘 전지분유 집에서 드시는 분들 없잖아요. 그래서 커피프림으로 대체했습니다.

   ( 1회용 커피믹스 3개에서 커피프림만 빼서 담느라~ 수고가 많았습니다)

 

 

 

2. 재료 손질

(모든 재료의 깨끗한 손질 과정은 필수이므로 생략함)

 

▣ 새우 밑간하기 : 대가리,내장을 제거한 후 => 소금3꼬집, 후추3꼬집을 넣고 조물 조물 무쳐주세요.

 * 새우 꼬리를 제거하지 않고 그대로 튀기면 바삭~고소하기도 하고 먹음직스럽게 보입니다.

 

▣ 시리얼양념하기 :  봉지에 콘푸라이트 2.5종이컵, 커피프림1, 설탕1, 소금1/8을 담고  => 봉지째로 들고 시리얼을 잘게 부숴주세요.

 * 0.4cm 크기로 부숴주세요. 

 * 약간의 가루가 있어야 새우튀김에 달라붙어요. (대부분의 시리얼은 크고 딱딱해서 새우에 잘 안붙습니다) 

 

▣ 마늘 : 0.2cm 두께로 얇게 저며주세요.

 

 

요리하기 직전의 재료 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시고 재료 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 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 요리 만들기

 

▣ 첫째 - 밑간한 새우에 튀김가루를 구석 구석 꼼꼼히 묻혀주세요.

 

 

▣ 둘째 - '튀김옷을 입은 새우'를 바로 튀기지 말고 => 새우의 수분이 튀김가루를 흡수해서 밀착이 되도록 10분정도 그대로 두세요.

 

 

 

▣ 셋째 - 작고 깊은 팬에 식용유 300ml 넣고 170도 정도로 달군 후 => 새우를 바삭하게 튀겨주세요.

 * 엄지손톱 크기 새우살을 넣었을때 계속 가라앉지않고 곧 흰거품을 마구 일으키며 위로 떠오를때! 튀기기 적당한 온도입니다.

 * 튀김은 한꺼번에 많이 넣으면 기름온도가 내려가 눅눅해지니 천천히 한마리씩~ 팬 공간의 80%만 채워주세요.

 

 

▣ 넷째 - 새우의 꼬리를 활짝 펴서 튀기면 모양이 훨씬 더 예뻐요.

 

 

▣ 다섯째 - 새우튀김을 채에 받쳐 기름을 탈탈 털으면 튀김이 더욱 바삭하고 덜 느끼해요.

 

 

▣ 여섯째 - 약불에 달구어진 팬에 버터2, 식용유1, 마늘을 넣고 => 마늘이 충분히 익을정도로 볶아주세요.

 

 

▣ 일곱째 - 볶은 마늘에 '양념한 시리얼'을 넣고=> 타지않게 주걱으로 저어주면서 잠시만(대략 5분) 볶아주세요.

 *설탕, 소금 등의 가루가 녹아 시리얼에 배어들기만 하면 불을 꺼주세요.  (가루가 안보이면)

 *오래 볶으면 시리얼 가루가 탑니다.  

 

 

▣ 여덟째 - 마지막으로 레몬즙을 약간 뿌려주고 ( 3~4방울정도), 아몬드 슬라이스2를 섞어주세요.

 

 

 

▣ 아홉째 - 볶은 시리얼에 새우튀김을 넣고 골고루 섞어 주세요.

 * 시리얼의 입자가 크고 딱딱해서 새우튀김이 잘 달라붙지 않습니다.

 

 

 

딱! 한입만 먹어도 홀딱 반하는 '시리얼새우'입니다.

 

그냥 튀기기만해도 진리인 새우에

고소하고 바삭하면서 달콤 짭조름한 시리얼이 함께 해서 ~

정말~레알~ 진심 홀딱 반할 수 밖에 없는 맛입니다.

 

 

시리얼이 옥수수로 만들어서 그 자체로도 고소하지만 버터에 볶았지요~ 아몬드슬라이스 넣었지요~

그래서 고소함이 입안 가득 팡팡 터집니다.

큰 새우를 써서 통통한 새우와 바삭한 시리얼이 한입 넣으면 씹을 때마다 맛있어서 흥분지수 올라가지요.

 

 

싱가포르에서 사용하는 시리얼이 무엇일까... 오트밀일까? 옥수수일까?

어떤 시리얼로 만들어야하나~ 고민이었는데

짠내투어를 보니 '옥수수시리얼'로 요리하더군요.

그래서 저도 옥수수 시리얼 콘프라이트 썼습니다.

 

 

솔직히 싱가포르의 맛 100% 아닙니다.

시리얼이 맛과 식감이 달라요.

그래서 80%쯤 그 맛을 따라잡긴 한것같아요.

그리고 오리지널의 맛과 똑같냐 아니냐를 떠나서 그냥 맛있습니다.

ㅋㅋ 새우 튀겼잖아요~ 바삭 고소한 시리얼 이불 덮었잖아요~

 

이거 아이들도 좋아하지만

어른들에게는 맥주안주로 기가 막힙니다.

시원~~한 맥주랑 꼭 한번 드셔보세요.

 

 

 

< 싱가포르의 또 다른 맛! >

 

 제목 클릭 => 단짠단짠의 갑! 현지맛 그대로 '카야토스트 만들기'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일품요리/해산물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1개 있습니다.

      • 맛있는 새우튀김과 시리얼의 만남이군요~
        새우튀김을 더욱 바삭바삭하고 고소하게 즐길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시리얼 새우 레시피 잘 보고 갑니다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