깔끔한 감칠맛이 있는 애호박요리 '새우젓호박국 끓이기'

SINCE 2013

요즘 애호박이 가격이 참 사악한데요.

비싼 몸값을 하는 애호박이 저의 텃밭에는 주렁 주렁 열려있습니다.

지나는 이웃님들 손에 하니씩 쥐어줘도 남길래 호박요리를 했지요.

멸치와 같은 밑국물을 따로 만들 필요없이 간단하게 새우젓으로 감칠맛을 내는~

만들기 쉬운 국물요리입니다.

저는 주로 매운 요리를 할때 이런 담백한 맛으로 균형을 맞추는데요.

맑은 국물의 담백하고 건강한 맛의 국물요리입니다.

그러나 아이들은 싫어할 맛~ 어른들 입맛 전용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깔끔한 감칠맛이 있는 애호박요리 '새우젓호박국 끓이기'

 

 

1. 재료 준비 (넉넉한 2인분 )

 

▣ 주재료 : 애호박 1/2개, 감자(소)1개, 대파 5cm 한토막 ,물 800ml

 

▣ 양념재료 (밥숟가락) : 새우젓1, 소금 (입맛에 맞게 추가)

 * 살짝만 볼록 올라오게 담은 밥숟가락의 양입니다.

 

 

 

2. 재료 손질

(모든 재료의 깨끗한 손질 과정은 필수이므로 생략함)

 

▣ 애호박 : 0.5cm 두께로 1/4등분 해주세요.

 * 얇게 썰으면 연한 가운데 속살은 끓었을때 녹아 없어지므로 살짝 두껍게 썰어주세요.

▣ 감자 : 0.5cm 두께로 애호박과 같은 크기로 썰어주세요.

 

▣ 대파 : 큼직하게 어슷썰어주세요.

 

 

요리하기 직전의 재료 전체샷입니다.

사진을 보시고 재료 손질은 어떻게 했는지 빠진 재료는 없는지 체크해보세요.

 

 

3. 요리 만들기

 

▣ 첫째 - 팔팔 끓는 물에 감자를 넣고=> 다시 팔팔 끓으면 호박을 넣어주세요.

 * 같은 크기인 경우 감자가 익는 시간이 조금 더 오래 걸리므로 먼저 넣어주세요.

 * 동시에 같이 넣었을때 호박은 너무 익혀져 가운데 속살이 뭉그러저 너덜 너덜 해질 수 있습니다.

 

 

▣ 둘째 - 이어서 새우젓1을 넣어 주세요.

 * 새우젓은 요리 마지막 단계에 넣지마시고 중간에 넣어 한소끔 팔팔 끓여야 비린내와 맛이 날아갑니다.

 

 

▣ 셋째 - 감자와 호박이 다 익었다면 => 소금으로 입맛에 맞게 간을 해주세요.

 

 

▣ 넷째 - 마지막으로  대파를 넣은 후 => 팔팔 끓어오르면 불을 꺼주세요.

 

 

깔끔한 감칠맛이 있는 '새우젓 호박국'입니다.

 

보기에도 참 깔끔하죠?

신랑은 맹물에 호박 넣은 거냐고... 농담아닌 진심을 담아 물어보네요.

 

 

흔히 쓰는 멸치육수가 아니라 국물이 탁하지 않고 맑은데요.

그렇지만 새우젓을 넣었기 때문에 시원한 감칠맛이 있습니다.

 

 

호박의 풋풋한 맛, 단맛 그리고 감자의 구수한 맛이 있는데요.

전체적으로 담백한 맛이기 때문에

매운 메인 요리에 곁들이기에 아주 좋습니다.

 

호박국은 오래 또는 자꾸 끓이면 연한 속살이 뭉그러져 녹아 없어집니다.

때문에 많은 양을 만들어 자주 데워 먹는것보다는 한두번 먹는 양만 만들어 놓는게 좋습니다~

 

 

 

< 간단한 국하나 더 소개할께요>

 

제목 클릭 => 15분이면 완성! 고소하고 구수한 계란요리~'계란감자국 끓이는 법'

 

이미지 맵

언젠간먹고말거야

언젠간먹고말거야의 요리블로그. 쉽고 간단한 요리부터 특별한 날을 위한 고급 음식, 집들이, 생일상, 술안주 등 간편한 레시피를 알려드려요.

    ✔ '국물요리/국'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댓글이 0개 있습니다.

    *

    *